연예/ENTERTAINMENT > 뮤직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ENTERTAINMENT
뮤직
'복면가왕' 감성보이스 풍등 정체...테이크 신승희
기사입력: 2019/01/15 [03:33] 최종편집: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김원경 기자 (사진=CI ENT)


<스포츠힘/김원경 기자>'
복면가왕' '나 지금 날고 있니.. 풍등'의 정체는 테이크(Take) 신승희였다.
 
어제 13() 방송된 '복면가왕'에서 수준 높은 무대들이 펼쳐진 가운데 탄탄한 가창력을 뽐내며 시선을 끌었던 나 지금 날고 있니.. 풍등의 정체가 그룹 테이크의 멤버인 신승희로 밝혀져 시청자들의 놀라움을 자아내었다.
 
신승희는 지난 6() 방송에서 '사랑의 자물쇠' 슈퍼키드의 허첵과 함께 호흡을 맞추어 윤종신의 노래 '내 사랑 못난이'를 불렀고, 신나는 템포의 노래를 예사롭지 않은 실력으로 소화하여 청중의 선택을 받아 1라운드의 승자가 되었다.
 
이어 신승희는 13()에 방송된 2라운드 무대에서 다비치안녕이라고 말하지마를 신승희만의 스타일로 재해석하여 불러 패널과 청중들의 궁금증을 유발시켰으며 3라운드에서는 창민‘Moment(모멘트)’를 선곡하여 부드러운 목소리로 시청자들의 감성을 자극하였으나 아쉽게 복면을 벗게 되었다.
 
복면가왕을 통해 신승희의 무대를 접한 네티즌들은 어디서 많이 들어봤던 목소리라 했더니 테이크 신승희였다니”, “원곡도 좋지만 신승희의 버전도 좋네요!”, “테이크 신승희 목소리 좋아했는데, 앞으로 활동 많이 했으면 좋겠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신승희는 평소 복면가왕을 즐겨보던 팬이었는데 출연하게 되어서 매우 기뻤다. 복면가왕을 통해 한걸음 더 나아갈 수 있는 에너지를 받았으며 음악에 대한 열정을 다시 돌아볼 수 있어 좋은 기회였다.”앞으로도 많은 사람들이 공감할 수 있는 테이크만의 색깔을 가진 음악으로 다가가고 싶다며 진심 담은 소감을 전했다.
 
한편, 테이크는 내일 (15) 오후 6시 디지털 싱글 음원 잘사니를 공개할 예정이며 이후 활발한 활동을 이어 나갈 계획이다.

 

[김원경 기자 sportshim@daum.net]
 

김원경 기자 김원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sportshi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